부끄러움, 김미리

나는 부끄러움이 많은 사람이다. 낯선 이가 말을 걸거나 내 근처에만 와도 금세 얼굴이 붉어지거나 속으로 부끄러워한다.
붉은색의 점은 타인, 흰색의 점은 나로 표현하여 붉은색의 점이 흰색의 점.
즉 타인이 나의 근처에 오면 붉어지는 것을 표현하려 하였다.
하지만 부끄러움이라는 감정을 부정적인 것이 아니라 나의 긍적적인 모습이라 생각하여 모난 것이 아닌 둥글게 표현하였다.

Processing Image_00

Processing Image_01

Processing Code